별난세상이야기 2017.04.19 22:49

미국 텍사스주 칼리지스테이션에 위치한 텍사스A&M대학교(Texas A & M University) 북쪽 가장자리에 있는 병뚜껑골목(The Bottlecap Alley) 사진입니다. 약 50미터 길이에 폭 2미터로 수년간 수십만개의 병뚜껑으로 채워져 있는데요. 주위의 술집과 개인이 주기적으로 채워놓는다고 한다.

독특한 골목길이네요. 소리가 딸깍딸각 좋겠다ㅋㅋㅋㅋ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Qdl
별난세상이야기 2017.04.14 18:15

라트비아의 작은 마을 쿨디가(Kuldiga)에 위치한 벤타 래피드(Venta Rapid) 폭포 사진입니다. 높이가 2m밖에 되지 않은 낮은 폭포지만, 최대 270m의 넓이를 자랑하는 유럽에서 가장 넓은 폭포라고 한다. 주변의 어부들은 거슬러 올라가는 고기를 잡기위해 폭포상단에 바구니를 달아 잡기도 한다고...

고기잡기는 진짜 편하겠다ㅋㅋㅋㅋㅋㅋㅋ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Qdl
별난세상이야기 2017.04.08 19:16

서아프리카에 위치한 내륙국 부르키나 파소 민주공화국(Burkina Faso)의 카바라 브릭(Karaba Brick) 채석장사진입니다. 카바라라는 작은 마을 산중턱에는 철과 알루미늄이 풍부한 적색의 토양인 라테라이트(laterite)가 있다. 라테라이트는 아프리카에서 건물을 짓는데 사용되기 때문에 블록으로 절단해서 이용한다고 한다.

동남아쪽에는 캄보디아의 앙코르와트가 이 라테라이트로 만들어진거라고...

리얼 마인크래프트??ㅋㅋㅋㅋㅋㅋㅋㅋ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Qdl
별난세상이야기 2017.04.02 18:50

불가리아의 수도 소피아에서 볼 수 있는 반지하 상점인 클렉크 숍(klek shop) 사진입니다. 지하상가나 노점같이 도시의 높은 임대료에서 밀려난 소규모 상인들이 이렇게 반지하에서 상점을 운영하고 있다. 클렉크 숍으로 알려진 이 상가는 소피아에서만 볼 수 있는 특이한 풍경이라고 한다.

1989년 공산주의가 붕괴 된 후 부터 생겨나기 시작한 상점으로 창문주위의 선반에 제품을 진열하거나 그림을 붙여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고...

홍수나 비오면 물에 찰까 걱정이다. 그래서 그런제 이 클렉크 숍은 점점 사라지고 있는 추세라고 한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Qdl
별난세상이야기 2017.03.22 23:25

호주의 황량한 사막 한가운데 지하에 자리잡은 호화로운 소도시인 쿠버 페디(Coober Pedy) 사진입니다.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 주 중부에 있는 광산읍인 쿠버 페디는 1948년 오팔이 발견되면서 채굴을 하기 시작하였고, 어마무시한 더위때문에 지상에 집을 지을 생각을 하지 못했다고 한다. 섭씨 24도가 유지되는 지하에 집과 상점, 호텔, 교회, 편의시설등을 만들면서 45개국 출신의 3500여명정도가 산다고....

땅위에 난 공기구멍은 쿠버 페디만의 특별한 광경~

아래가 오팔이라고 하는데요.

보석으로 정말 많이 쓰였다고 합니다. 완전 이쁘네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Qdl

티스토리 툴바